한국섬유소재연구원

한국섬유소재연구원

  • Home
  • Sitemap
  • Contact us

공지사항

  • Home
  • >
  • 알림마당
  • >
  • 공지사항
경기도내 섬유분야 소상공인 시험지원 인프라 구축 완료
연구원 2019-09-30 오전 11:02:38 362

 

 

경기도내 섬유분야 소상공인 시험지원 인프라 구축 완료

- 어린이제품·가정용섬유제품 품질안전시험 부담 걱정 끝 -

 

경기도 안전한 섬유 시험분석 인프라 구축추진

- 섬유소재연(양주)에 섬유제품의 유해물질 시험(노닐페놀, 알러지성염료) 분석 장비 확대 구축, 향후 확대 지원 기대

- 도내 소상공인 대상 섬유제품시험 무상지원 1,000건 달성

 

경기도는 섬유제품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유해물질 시험분석 장비를 확대하여 구축하고, 도내 소상공인 및 섬유기업을 대상으로 섬유제품의 시험분석 지원을 늘려가겠다고 밝혔다.

최근 프로스포츠 구단의 어린이용 모자 제품에서 발암물질이 허용치를 초과 검출되어 전 제품을 회수하는 등 섬유제품의 안전성 문제에 우려가 커지고 있다.

경기도는 국가기술표준원의 공모사업에 참여·선정되어 한국섬유소재연구원(양주시, 원장 변성원)과 함께 도내 섬유기업을 대상으로 섬유 시험분석 인프라 구축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섬유 시험분석 인프라 구축사업은 도내 섬유분야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섬유제품에 대한 품질안전시험을 진행할 수 있도록 인력배치 및 공동 활용 장비를 구축하고, 솔루션 제공 및 인증비용 부담 완화 등의 애로사항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7년부터 지원된 섬유제품 유해물질 시험지원은 현재까지 경기도 31개 시·군 중 28개 지역의 465개 섬유기업에 18천여건을 지원해오고 있다. 특히 유해물질이 발견되는 제품에 대하여는 원인을 분석하고 염조제의 대체 가능성을 컨설팅 해줌으로서 소상공인들 애로사항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구축 된 노닐페놀 및 알러지성 염료 분석 장비는 아동용을 포함한 가정용 섬유제품의 안전성 검사에 필수적인 장비들이다. 그동안 수요를 감당하지 못하면서 외부 위탁시험에 의존하던 부분을, 이번 장비 구축을 통해 근접 지원이 가능하게 되었다.

한편, 경기도에서는 당초 목표였던 소상공인 대상 섬유제품 시험 5항목(pH, 포름알데히드, 아릴아민, 노닐페놀, 알러지성 분산염료)의 무상지원 1,000건이 9월말 기준으로 달성되었으나, 연구원과 협의를 통해 신규 소상공인의 경우 연말까지 추가 무상지원을 진행하고자 하며, 기존에 무상지원을 받은 기업은 분석비용의 최대 75%까지 지원(자부담 25%)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이 외에도 섬유제품의 안전규제 대응력을 확보하고 제품안전관리 역량강화를 위한 친환경 인증 세미나를 오는 11월 초에 진행하며, 자세한 내용은 연구원 홈페이지를 통해 추후 공지할 예정이다.

시험 접수 등 상담 문의는 한국섬유소재연구원 홈페이지(www.koteri.re.kr) 또는 사용자정보은행 사이트(www.gknit.co.kr)를 참고하거나 섬유평가팀(031-860-0931, 0934)으로 가능하다.

 

2019 경기니트 패션쇼(10.10~10.13)
JEC ASIA 2019 국제 복합재 전시회